Egloos | Log-in


태그 : 작품

뉴욕 폭포를 보고 왔습니다



뉴욕 폭포에 대한 개요는 저번 포스팅을 잠시 보시면 되겠고. 일단은 전체 개요. 모두 4개의 폭포가 있고, 로어 맨하탄 쪽 해변을 따라 돌면서 볼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습니다. 저는 배터리 파크에서 사우스 스트리트 시포트 쪽으로 돌았죠. 이하 폭포 사진은 그 때 본 순서대로 붙입니다.

이렇게 보기 좋은 장소(Vantage Points라고 해놨죠)에 표시가 되어있습니다.


이게 Governors Islands에 설치된 폭포입니다.


이게 브루클린 피어에 설치된 폭포구요.


이게 저번 포스트에 걸었던 브루클린 다리 밑에 설치된 폭포입니다. 사우스 스트리트 시포트 몰 3층에서 찍었죠.


혼자 갔던 길이 아니라 제 마음대로 일정을 정할 수가 없어서. 맨하탄 쪽에 걸린 유일한 설치물인 피어 35에는 가보질 못했습니다. 사실은 브루클린 다리 폭포를 보고 나니 또 볼 필요가 있을라나... 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뉴욕 폭포는 8월 13일까지 '전시'될 예정입니다. 더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보실 수 있구요. 여름 한 철 '작품'으로는 웬지 아깝다는 생각도 들지만, 그렇게 기한이 있어서 더 가치있어 보이는 거기도 하겠죠. 혹 근처에 오시는 분들은 잊지 말고 방문해 보시길.

추가: 뉴욕 폭포 개장 동영상을 youtube에서 찾아서 걸어 둡니다. 뒤에서 말하는 아저씨는 작품을 만든 Olafur Eliasson입니다.

by 남쪽계단 | 2008/07/28 17:44 | 생각 | 트랙백 | 덧글(5)

우그러진 도자기 깡통


어쩐지 마음이 편해지는(?) Lei Xue란 양반의 작품. 찌그러진 맥주 깡통을 도자기로 표현했네요. 금주 광고 같은 건 아닌 모양입니다. 쓰레기 예술 쪽에 가까운 가요. 원 포스팅의 덧글에 이 작품이 연상시키는 작품들이 줄줄 달렸는 데, 생각보다 이 비슷한 주제/방식으로 작업하는 양반들이 많더군요. 이렇게,


Charles Krafft / PAINTALICIOUS



Zhang Hongtu / MoMAO

다른 양반들 작품들은 원 포스팅의 덧글을 참고해 보세요. 우그러진 유리 깡통 같은 것도 있더라는. (boingboing에서)

by 남쪽계단 | 2008/01/05 08:08 | 생각 | 트랙백 | 덧글(2)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